2019.8.24 토 22:29  
전체기사보기 | 구독신청 | 지면보기
> 뉴스 > 뉴스 > 사회
     
정준영 몰카에 ‘허위 사실’ 유포
2019년 06월 12일 (수) 19:36:25 문 영선 ctoday34@naver.com
   
 

 가수 정준영(30·사진)이 불법으로 촬영한 영상에 유명 여배우와 걸그룹 멤버가 등장한다는 허위사실을 작성해 온라인 커뮤니티에 유포한 네티즌 6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12일 정씨의 불법촬영물에 유명 여배우 등이 등장한다는 내용의 글을 인터넷 일간베스트(일베)나 디시인사이드(디시) 사이트에서 작성, 유포한 혐의(정보통신망법에 따른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로 박모(26)씨 등 6명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길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박씨 등은 단순히 흥미를 위해 범행했다. 이들이 올린 글은 해당 여배우 등이 과거에 정씨와 예능프로그램이나 뮤직비디오 촬영을 함께 했다는 것 외에 어떠한 근거도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6명 모두 ‘버닝썬이나 정준영 사태가 입에 오르내리니 다른 온라인 사이트나 SNS 등을 통해 접한 허위사실을 재미로 게시했다’는 취지로 진술했다”고 말했다.

일베에 여배우 관련 허위사실을 최초로 게시한 강모(38)씨는 해외에 거주 중인 미국 시민권자로 밝혀져 기소중지됐다.

경찰은 지난 3월 관련 허위사실이 온라인이나 SNS 등으로 유포돼 피해자들이 고소장을 제출하자 수사에 나섰다.

문 영선의 다른기사 보기  
ⓒ 이코노미 투데이(http://www.i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나경원 “文, 본인만의 조국 지키기
일본 언론 "한국, 지소미아 파기 결
이재정 "조국 딸 논문, 무엇이 문제
문희상 국회의장, 국회의사당 견학 온
고속도로 달리던 대형버스 바퀴에 불
오세정 서울대 총장 "조국 딸, 어려
대법원, '국정농단' 사건 오는 29
중국 공안 “홍콩 英 총영사관 직원
전주 노후 여인숙 화재 참사는 60대
유승민, 文대통령 향해 “지소미아 파
회사소개 | 기사제보 | 독자의견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강서로 348, 111동 404호 | 대표전화 02) 2603-5007 | 팩스 070-7966-5007
등록번호: 아 01221 | 등록년월일 2010년 4월 21일 | 발행인: 이문열 | 편집인:이문열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문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열
Copyright 2010 이코노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