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6 월 23:51  
전체기사보기 | 구독신청 | 지면보기
> 뉴스 > 방송·연예 > 연예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 80억원 안 갚아 홍콩서 피소 당해
2021년 09월 28일 (화) 21:34:24 이코노미 투데이 webmaster@ietoday.kr

 아이돌 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본명 정수연)가 설립한 회사가 홍콩에서 80억원대 채무불이행으로 피소됐다.

27일 언론 보도에 따르면, 제시카가 설립한 패션브랜드 '블랑앤에클리어'는 680만달러(약 80억5000만원)의 채무를 갚지 않아 홍콩 고등법원에 피소됐다.

소장을 낸 조이킹엔터프라이즈는 지난 10일로 예정됐던 채무 상환일에 블랑앤에클리어가 돈을 갚지 않자, 원금과 이자를 더해 680만달러를 상환하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앞서 블랑앤에클리어는 지난 2016년 10월과 2017년 5월 두 차례에 걸쳐 스펙트라 SPC에서 300만달러(35억4000만원), 100만달러(11억8000만원)를 빌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지난 8월 조이킹엔터프라이즈는 스펙트라 SPC와 대출 양도계약을 체결했고 채권자가 됐다.

한편, 제시카는 소녀시대를 탈퇴한 뒤 2014년 8월 블랑앤에클리어를 설립했다. 제시카와 지난 2013년부터 교제 중인 한국계 미국인 사업가 타일러 권이 경영을 맡아 온 것으로 알려졌다. 타일러 권은 제시카의 소속사 코리델엔터테인먼트의 CEO이기도 하다.

이코노미 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 이코노미 투데이(http://www.i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재명 "김종인, 윤석열 합류 예측했
윤석열 "이준석이 뛰라면 뛸 것…선거
황혼이혼 아내 살해한 80대 남성 징
박병석 국회의장 “법정시일 내 예산안
외도 의심한 연인 무차별 폭행한 20
美 FDA, 오미크론 백신·치료제 신
이재명, 조국 사태에 다시 한번 사과
오미크론 감염 24명·의심사례 10명
회사소개 | 기사제보 | 독자의견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강서로 348, 111동 404호 | 대표전화 02) 2603-5007 | 팩스 070-7966-5007
등록번호: 아 01221 | 등록년월일 2010년 4월 21일 | 발행인: 이문열 | 편집인:이문열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문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열
Copyright 2010 이코노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etoday.kr